세상을 보는 감각

반기문, 이대로 괜찮은가? 본문

정치, 시사 ,이슈

반기문, 이대로 괜찮은가?

인포센스 2016.11.07 13:26

박근혜 정부의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가 끝을 모르고 문제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차기 대권주자는 서서히 수면 위로 떠오르고 있다.


현재까지 대권 의지를 보이고 있는 유력 차기 대선 후보는 다음과 같다.


문재인, 반기문, 안철수, 이재명 (그 외)


이재명 성남시장은 최근 박근혜 대통령에게 강도 높은 비판을 하면서 지지율이 급격히 상승했다.



여기서 의문점은.. 도대체 왜 반기문이 대권주자로 급부상 했느냐는 점이다.


그것도 새누리당의 후보로써..


그 이유는 다음과 같다.

mjkwkd

박근혜 정부 정책의 옹호 발언들




<뉴시스>에 따르면,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는 19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반 총장이 박 대통령에 대해 “4강 정상외교, 4강 정상 간의 소통, 북핵문제 충격에 따른 대응, 대비를 잘하고 있는 것 같다”


고 긍정 평가했다고 전했다.


출처 :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9630


이 말의 의미는 박근혜 정부의 일본 위안부 합의도 옹호한 바 있는 반기문 총장의 뜻이기도 하다.


UN 반기문 "위안부 합의 환영, 박근혜-아베 리더십에 감사"


출처 :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512300100307250020550&servicedate=20151229


UN 사무총장으로서 위안부 과거사를 깨끗하게 처리하기는 커녕 10억엔을 받고 합의한 것에 옹호한다는 것은 UN 사무총장의 자질이 의심대는 대목이다.


박근혜 정부 정책의 옹호발언과 긴밀한 관계를 지속하려는 움직임이 포착되면서 반기문 사무총장이 대권의지를 보이는 것이라 생각하기에 이른다.


게다가 반기문 총장은 각종 기자의 대선 출마에 대한 의향을 물어도 안나간다고 결정지은 적이 없다.


그리고 각종 여론조사에서는 반기문 총장을 대선후보로 포함한다.


사실상 대선 후보나 다름 없다.


그렇다면 반기문 총장의 평판은 어떠한가?


대한민국 대중의 지지율과는 다르게 반기문 총장을 평가는 냉혹하기 짝이 없다.




영국 텔레그래프

"유엔 역사상 최악의 사무총장이 한국에서는 차기 대통령 유력 후보"


AFP 통신

"그는 한국에서 높은 지지율을 즐기고 있다."


영국 이코노미스트

"행정 능력이나 통치 능력 모두에서 실패한 총장"


뉴욕타임즈

"힘이 없는 관측자, 어디에도 없는 사람"


포린폴리시

"가장 위험한 한국인"


이럼에도 불구하구 반기문 지지자들의 대부분은 유명하기 때문에 혹은 유엔 사무총장이기 때문에 그의 커리어를 높이 평가한다.


게다가 각종 자기계발서에 반기문을 예시로 들어 굉장히 훌륭한 인물로 포장하고 있다.


그러나 정치인의 가장 중요한 자질은 도덕성과 능력이다.


일본의 위안부 합의를 옹호하고 형편없는 능력으로 비판받는 반기 총장을 다시 생각해 볼 시점이다.

ae12e8bf83a6f936d277df9d629f0901

과연 대통령으로서 자질이 있는가?



      
0 Comments
댓글쓰기 폼